clean skin clinic

클린칼럼

clean skin clinic

반짝반짝 빛나는 피부를 위한 복합레이저 요법

NO
134
View
5737
  찬 바람이 쌩쌩 부는 겨울이다. 추위 때문에 몸도 마음도 움츠러들기 쉬운 요즈음은 피부도 건조하고 탄력을 잃기 쉬울 때다. 차갑고 건조한 대기의 영향으로 거칠고 건조해진 피부는 주름선도 두드러져 보이고 탄력도 떨어져 보이며 옅은 색소들도 더 신경쓰이게 된다. 또한 실내외의 큰 기온 차이 때문에 홍조 증상이 더 두드러지기도 한다. 이런 문제점들이 눈에 띄게 보이기 때문에 레이저 치료나 메디컬 스킨 케어를 위해 내원하는 환자분들이 많아지고 있다. 특히 겨울은 여름철만큼 강한 자외선의 영향을 받지는 않고 노출 부위가 적어서 레이저 치료를 받기에는 좋은 시기이다.

  최근에는 다양한 종류의 레이저들이 많이 개발되어 쏟아져 나오면서 환자들의 선택의 폭도 넓어지고 의사들 또한 다양한 레이저들을 병용하여 치료하는 경우가 많아졌다. 물론 개개인의 피부 타입 차이도 있고, 개개인이 갖는 피부 문제점들도 차이가 있겠지만 대부분 눈가나 이마, 입주변 등의 주름과 잔주름, 코와 코주변 중앙부의 붉은 톤과 모공 두드러짐, 턱선 처짐 등을 신경 쓰여 하는 경우가 많다. 이런 경우 복합 레이저 요법은 서로 다른 종류의 레이저들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여 한 두가지의 레이저 치료 보다 다양한 피부 문제를 커버할 수 있는 장점이 있겠다.

  원내에서는 다양한 종류의 레이저들을 이용한 복합 레이저 요법을 실시하고 있다. 우선 전체적인 안색 개선을 위한 레이저 치료로는 보통 레이저 토닝이 많이 사용되는데 높은 에너지로 치료하는 기존의 색소 치료와 달리 에너지를 낮춰서 일정한 기간을 두고 반복해서 치료하는 단계적인 접근으로 레이저 후 과색소침착의 위험 부담을 낮추고 비교적 안전하게 시술받을 수 있다.

  엔디야그 리프팅 레이저는 1064nm의 롱펄스 레이저로 진피 내 콜라겐 재생을 자극시켜 탄력있는 피부로 만들어주며, 특히 목선 주름 등 레이저 치료가 한정적인 부위도 시술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고 전체적인 피부결 개선에도 도움이 되기 때문에 시술 후에 얼굴을 만져보면 매끈한 느낌이 든다.

  여기에 두 종류의 리프팅 레이저가 추가 되는데 매트릭스는 다이오드 레이저와 양극성 프랙셔널 고주파가 서로 교차하면서 조사되어 진피층 깊이에 강한 열자극을 주어 콜라겐 리모델링을 유도한다. 이는 특히 모공이나 잔주름, 여드름 흉터 등에 효과가 좋다. 또 다른 리프팅 레이저인 리펌은 적외선과 고주파 두 에너지가 동시에 전달되는데 적외선은 피부 진피 상층에, 고주파는 진피 하층에 전달되어 열자극을 주는 것으로 매트릭스와 병행 시 효과를 더 높일 수 있다. 이는 결합 조직의 재배열 및 합성을 촉진시켜서 피부의 탄력을 높이고 얼굴의 윤곽선도 선명해지는 효과를 볼 수 있으며 주름 개선과 함께 모공 축소에도 도움이 된다.
   
 또한 얼굴의 잔털이 많은 경우 부분적인 제모 레이저를 병용할 시 피부결 개선과 전반적인 안색 개선에도 도움이 되며 코 주변부 및 중앙부의 붉은 톤이나 모세혈관 확장, 여드름 붉은 자국, 혈관종, 흉터 병변이 있는 경우 혈관 레이저를 병용하면 더 맑고 화사한 피부를 만들 수 있다. 그 밖에 검버섯이나 흑자, 점 등이 있는 경우에는 색소레이저나 CO2레이저의 추가 시술이 필요하겠다.

  이처럼 여러 종류의 다른 레이저를 병용하여 시술하는 복합레이저 요법은 안색 개선 및 리프팅 효과 증진에 시너지 효과를 보이며 색소 레이저가 강하게 들어가지 않는 이상 일상 생활에 지장 없이 시술 받을 수 있다는 큰 장점이 있다. 추운 겨울철, 복합 레이저 요법을 통해 반짝반짝 빛나는 화사한 피부를 가꾸어 따뜻한 봄날을 대비하도록 하자.